조회 수 108 추천 수 0 댓글 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xILDXv2.png

서버 좀 쾌적했을 거다.

 

디아2 12년에 시작했었다.

 

현질 30만원 카큐에서 직충하고 뻘짓 좀 하다 매냐에서 CP 좀 싸게 구할 수 있다는 거 알게 되고 매냐에서 당시 2:1로 비율로 50장치 샀다.

그러다 봇에 대해 알게 됐고, 디아로+두루네 가입하면서 봇의 세계로(NT) 들어가게 됐지.

 

첨엔 몰라서 앙리란 놈한테 현금 30만원 주고 한 방 8봇 세팅했지.

(지금은 1아이피당 8개의 캐릭이 한 방에 다 들어갔지만, 예전엔 1아이피당 4캐릭씩 들어갈 수 있었음.)

(+또한 예전엔 1아이피당 8포트가 열린 게 아니고 1아이피당 최대 48포트까지 열렸음. 이걸 우리 말로 강접이었지)

 

어떻게 13년이 됐고, D2NT란 사이트를 뮤리아 놈이 트디에서 다시 바꿨고, 거기에 수생이+이장 같이 들어왔지.

첨엔 수생이도 NT 죽어라 같이 배웠지.

그렇게 NT는 마스터하고 창고에 대한 귀차니즘의 한계가 왔을 때 BS를 접했지.

그때가 14년.

 

그리고 15년, 조성후니는 D2NT(지금의 트디)에서 시디키를 개당 8800원에 팔고 있더군.

당시 임바의 시디키 코드 소스 1천원이면 살 수 있던 걸 악용해서 말이지.

 

그리고 북미 블리자드에서 16년에 대량 벤 먹이고, 그 후 빈민국으로 우회 구매하면서 번식했지.

당시 난 베네수엘라, 필리핀, 베트남 등

(당시 아무도 몰랐음. 아르헨 시디키가 퍼지기 시작한 건 18년도 네이버 두루네에 소미가 글을 쓰고 아르헨 퍼지기 시작)

 

그 뒤 사람들도 시디키를 스스로 싸게 사는 방법을 조금은 알게 되면서 서버에 과부하 생겼지.

 

물론, 지금의 렐따/대기열/서버다운/배넷따/캐릭따 이런 건 예전부터 다 존재했지.

가장 강력했던 게 15년 서버다운이었지 tlqkf...

서버 다운 걸렸던 캐릭 들어가는 순간 15일 연장됐고, 풀렸는지 안 풀렸는지 들어가보질 못했지.

한 번 걸리면 지금의 대기열처럼 감염됐으니.

그냥 걸리는 순간 끝장이었지.

 

시디키도 16키 등록하면, 26자리 시디키를 새로 바꿔주는데, 그것도 2개 중복 사용 가능했다가

17년도에 막혔었지. 북미에 "아템줍기" 의 활약이 컷지.

 

암튼 나보다 더한 디2 쌀먹 인생이 더 있었는진 모르겠다.

 

카큐 아이디 8개 (이건 구해서 이중닉으로 활용)

매니아 아이디 3개 (어머니/아버지/나)

베이 아이디 3개 (어머니/아버지/나)

 

휴대폰 명의도 3개, 휴대폰도 3개씩 들고 다녔지.

내 것 빼고 전부 해지했다.

 

암튼 디2 그동안 고마웠다.

남은 쌀먹들아 더 수고해랑

 

 

+추가

그리고 남은 쌀먹들아

너네는 디아 공부라고 하고 봇을 돌려

걍 막 돌리니까 ㅈ도 먹는 거 없어 보이지.

쌍패 모넉 최적의 숨렙은 77 78 이다.

그리고 레어 아뮬 숨렙 90밑으로 절대 2스킬 안 나오지.

말 그대로 피트에서 레어아뮬 처먹는다고 2스킬 절대 안 붙어나와.

옵렙 전부 알아보고 주석 처리하고, 쌍패 모넉도 돌리려면 99바알표 개ㅈ랄 떠는데ㅋㅋㅋㅋㅋㅋㅋㅋ제발 그런 확률 m2뒈진 짓 좀 하지말고

77 78짜리로 돌리면 금방 나온다.


익명게시판

부당한 제재, 불만사항 등을 토로하는 곳입니다.
익명 글쓰기가 가능합니다.
광고, 개인정보 유포, 음란물, 허위사실 유포, 의미없는 비방 등의 글은 삭제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뮤리아 2020.10.16 57613
Board Pagination Prev 1 0 Next
/ 0